학생회게시판

아홉시반 酒립대학 학생들의 자유로운 소통 공간입니다.

이제는 우리가

작성자 한송이 작성일 2019.02.01. 06:47:59 조회수 1,138
이제는 우리가
2월의 첫날입니다
오늘 하루 애쓰면 명절 연휴에 들어갑니다
영하10도 라네요
출근길 옷 단단히 챙겨 입고들 나가셔야 될듯요
근4년을 이곳에서 울고 웃었네요
4월이 되면 폐쇠예정으로 알고 있는데 많이
서운할것 같습니다
그동안 함께 해 주신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려요
새해 인사와 함께 미리 작별인사 드립니다
2019년 한 해도 늘 건강하시고
어제보다 한 번 더 웃는 오늘
오늘보다 한 번 더 웃을 수 있는 내일인
날들이 되시길 바랍니다
새해 복 많이들 받으세요

이제는 우리가

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
▲ 이전글 회 2 (1) 슬픈약속
▼ 다음글 초밥과 소고기 (2) 슬픈약속
술취한제갈량 2019.02.07 15:20:27
| 답변
0
그래요
님들이 있어 즐거웠네요 그리울겁니다
앞으로 좋은일 많은 날들 되기를 기원드립니다
또 어디에선가 만나면 반갑게 인사해주기~^

good luck .
슬픈약속 2019.02.01 06:52:44
| 답변
0
늦었지만 설명절이기도 하고 하니
송이님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
ㅡ By 슬픈약속.